'우리들 척추신경...' 개원 20주년

박형준 원장 "근본치료에 중점"

환자에 다양한 혜택 프로그램도 




'우리들 척추신경 및 한방의료원' 박형준 원장이 개원 20주년을 기념해 지난 3일 둘루스 서라벌 식당에서 가족 및 친지, 사업 파트너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행사를 가졌다.

이날 박형준 원장은 "작년에 20주년이 될 때 나를 있게 만든 하나님과 부모님, 그리고 주변의 모든 분들께 감사하는 자리를 만들어야 하겠다고 결심했다"며 감사인사를 했다. 박 원장은 이어 "타주에서 개업한 분들까지 포함해 모두 12분의 카이로프랙터들이 저희 병원에서 수련을 거쳤다"라고 전하면서 "저도 20주년을 계기로 카이로프랙틱의 기본 정신으로 돌아가 체계정립과 의료발전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박 원장은 특히 인대손상과 뇌진탕 등의 증세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등 근본적인 치료에 중점을 두겠다는 방침이다. 이외에도 개원 20주년을 맞아 환자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을 곧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형률 민주평통 애틀랜타 회장은 "강산이 두 번 변하는 동안 박형준 원장은 초심을 잃지 않고 성실한 진료로 일관해 왔고 특히 청년회의소(JC) 활동 등을 통해 커뮤니티 봉사에 앞장섰던 인물"이라며 "제자들도 많이 길러낸 카이로프랙틱계의 선두 주자로서 향후 20-30년을 애틀랜타 한인사회의 건강을 돌보는 일에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참석자들은 아틀란타 벧엘교회 이혜진 목사의 격려의 말과 기도에 이어 식사를 나눴고 박 원장은 병원 직원들과 함께 20주년 축하케익을 자르며 새로운 도약을 다짐했다. 조셉 박 기자 



박형준.jpg

3일 '우리들 척추신경 및 한방의료원' 개원 20주년을 맞아 박형준(왼쪽 다섯번째 ) 원장이 직원들과 함께 축하 케익을 자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