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한국학교(교장 송미령)는 지난 10일 학교 카페테리아에서 설날잔치를 열었다. 한복을 곱게 차려 입은 어린이들은 이날 한인사회 단체장 등 '어른'과 교사들에게 세배를 하고 세뱃돈을 받았다. 어린이들은 학부모들이 준비한 떡국을 먹고, 제기차기, 윷놀이, 딱지치기, 팽이치기, 투호 등을 하며 설을 즐겁게 보냈다. 어린이들이 세배 준비를 하고 있다. 조셉 박 기자

 

(애틀랜타 한국학교) 세배 하는 모습
(애틀랜타 한국학교) 세배 하는 모습

 

 

(애틀랜타 한국학교) 세배 하는 모습
(애틀랜타 한국학교) 세배 하는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