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MC 중부연합회 홈커밍데이 행사 
애틀랜타 지회 신임회장에 김선식씨 

 

 
북미주 기독실업인협회(CBMC) 중부연합회(회장 배현규)는 28일 둘루스 1818클럽에서 2017년 홈커밍대회 행사 및 애틀랜타지회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환영사에서 배현규 회장은 “하나님께서 우리들을 일터사역자로 불러 주신 것을 감사하며, 오늘 지난 1년간 사역한 것을 함께 나누는 좋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이날 행사에허는 다일공동체 대표 최일도 목사는 ‘아름다운 세상 만들기’라는 제목으로 강연했다. 최 목사는 영상과 함께 아시아와 아프리카에서의 다일공동체 사역을 소개하며 “지금 여기서 작은 할 수 있는 것 나부터 실천하자”고 강조했다. 
북미주 CBMC 총연합회는 지난 여름 애틀랜타 총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공로로 주요 회원들인 배현규, 박화실, 김선식, 이창연, 권석균, 지정만, 오대기, 하대권, 권우현, 표창선, 천경태 회원 등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어진 애틀랜타 지회장 이취임식에서 12대 박화실 회장은 “‘비즈니스의 세계에 하나님의 나라가 임하게 하자’는 CBMC의 사명을 일터에서 꿈꾸게 하신 것을 감사한다”며 “전도와 양육이라는 실천을 위해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해야하는데 하나님의 은총으로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13대 김선식 신임회장은 취임사에서 “미국에 와서 좋은 만남의 축복 가운데 이 자리까지 왔다”며 “회원 여러분들이 가족처럼 격려해 주시는 가운데, 향후 협회를 잘 이끌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김 신임회장은 내년에 추가 지회를 창립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준비팀장에 박화실 전 회장을 선임했으며, 김화생 수석부회장,  김영자 부회장, 하윤선 총무, 김신영 회계 등 신규 임원진을 소개했다. 
CBMC중부연합회는 애틀랜타, 스와니, YCBMC, 샬롯, 몽고메리 지회 등으로 구성돼 있다. 조셉 박 기자

신구회장 감사패 전달식.jpg
29일 열린 CBMC 애틀랜타지회장 이취임식에서 박화실(왼쪽) 전 회장에게 김선식 회장이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CBMC 애틀랜타지회 2018 임원.jpg
CBMC 애틀랜타지회 2018 임원들이 회원들에게 소개되고 있다. 맨 왼쪽이 김선식 회장, 바로 옆이 김화생 수석부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