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_5786.JPG

스와니 경찰은 9일 조지아한미협의회(KAC) 회원들을 초청해 방탄조끼헬멧구급용품 등 보호장비 시연회를 가졌다.  KAC는 지난 달 스와니 시청에서 경찰 보호장비 구매를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가진 바 있다.  마이클 존스 스와니 경찰국장(맨 왼쪽)이 KAC 조나던 김 회장에게 직접 방탄조끼를 입혀보이고 있다.  이인락 기자